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용인시, 28일 수원실갈TG 오산방향 진출로 개통

기사승인 2019.08.12  13:28:02

공유
default_news_ad1
   
▲ 오는 28일 개통되는 신갈TG~오산방향(노란색 표시) 신규 진출로 위치도. (자료= 용인시)

[Y사이드저널 박상욱 기자] 용인시는 경부고속도로 수원신갈TG에서 오산방향 국지도 23호선으로 직접 연결되는 신규 진출로가 오는 8월28일 개통된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출·퇴근 시간대 상습 교통정체 구간이던 기흥구 상갈교사거리 일대의 교통정체가 해소될 것으로 기대된다.

지금까지 수원신갈TG에서 나온 차량들이 오산방향 국지도 23호선을 이용하려면 신갈천 옆 갈천로로 나와 상갈교 사거리에서 우회전을 해야만 돼, 직진차량과 얽히는 불편과 이에 따른 사고 위험으로 민원이 많았다.

이에 용인시는 한국도로공사와 협의해 올해 초부터 공사가 1차선 360m의 신규 진출로를 건설하고, 용인시가 국지도 23호선 접속구간 240m를 재포장하는 공사를 맡아 진행해왔다.

신규 진출로가 개통되면 종전 국지도 23호선까지 750m 됐던 이동거리가 360m로 단축되고, 또 이 구간 이동도 3분 정도에서 1분 내외로 가능하게 된다.

용인시 관계자는 “이번 신규 진출로 건설로 통행량이 급증하는 출퇴근 시간 상갈교사거리 일대 병목현상이 크게 완화될 것”이라면서 “앞으로도 상습 정체구간을 정비해 출퇴근이 편리한 교통도시를 만들어갈 것”이라고 했다.

박상욱 기자 ysidej@hanmail.net

<저작권자 © Y사이드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Y사이드저널은 시민들의 후원으로 운영됩니다 -> 응원하러가기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