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이재명 지사 유죄 판결에 경기도의회 “협치 계속될 것”

기사승인 2019.09.06  17:21:06

공유
default_news_ad1
   
▲ (경기도교육청 전경)

[Y사이드저널 국용진 기자]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9월6일 1심과 달리 항소심에서 ‘지사직 상실형’에 해당하는 벌금 300만원을 선고받자 경기도 공직사회가 당혹감을 감추지 못하고 있다.

이런 가운데, 경기도의회 더불어민주당이 대법원 판단이 남은 만큼 집행부와 협치를 강화하겠다고 밝혔다.

경기도의회 민주당은 이날 논평을 내고 “오늘(6일) 오후 이재명 지사에 대한 항소심 선고 공판이 있었다. 예상치 못한 결과에 대해 당혹스럽다”고 밝혔다.

이어 “그러나 대법원의 최종판결이 남은 만큼, 이재명 지사가 도정을 수행하는 데는 변함이 없을 것으로 본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경기도의회 민주당은 집행부와 협치를 더욱 강화해 도민들의 우려를 불식시킬 것”이라고 했다.

국용진 기자 ysidej@hanmail.net

<저작권자 © Y사이드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Y사이드저널은 시민들의 후원으로 운영됩니다 -> 응원하러가기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