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용인시, 국토부 장관 표창…정부 임대주택 정책 기여

기사승인 2019.11.28  17:42:25

공유
default_news_ad1
   
▲ 28일, 대전컨벤션센터 시상식장에서 김상진 용인시 주택과 임대주택관리팀장(왼쪽)이 정부의 임대주택 정책에 기여한 공로로 국토부 장관 표창장을 받은 뒤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 용인시)

[Y사이드저널 박상욱 기자] 용인시는 11월28일 대전컨벤션센터에서 열린 주거복지인 한마당 대회에서 국토교통부 장관 기관 표창과 개인 표창을 수상했다. 용인시가 임대주택 등록자료 일제 정비에 기여한 점을 인정받았기 때문이다.

용인시는 정부의 임대등록시스템인 렌트홈에 관내 임대주택 데이터를 다른 지자체보다 2개월 정도 빠르게 입력하는 등으로 임차인 주거안정에 이바지했다.

앞서 국토부는 지난 1월 주거약자인 임차인을 보호할 수 있도록 전국 임대주택의 정보를 시스템으로 관리하는 내용의 ‘등록 임대주택 관리 강화 방안’을 발표 후 용인시를 시범기관으로 선정한 바 있다.

이에 용인시는 1만472명에 달하는 관내 등록 임대사업자의 임대주택에 대해 건축물대장이 불일치하거나 대장이 없는 경우, 주소 불명확, 매각 추정 건 등 2만8946건의 오류를 정비해 임대주택 정보의 신뢰도를 높였다.

특히, 정부의 시스템을 통해 안전한 임대주택인지 확인할 수 있도록 한 것은 물론, 임대사업자 등록·관리까지 할 수 있게 해 임대차 계약 등과 관련해 임차인을 보호할 수 있도록 한 것이다

용인시 관계자는 “이번 표창 수상으로 용인시가 정부의 임대주택 관리 정책에 적극 협조하고 임차인 보호를 위해 적극 노력한 점을 인정받게 됐다”면서 “앞으로도 주거약자 보호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했다.

박상욱 기자 ysidej@hanmail.net

<저작권자 © Y사이드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Y사이드저널은 시민들의 후원으로 운영됩니다 -> 응원하러가기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