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28번째 코로나 환자…3번 환자 지인

기사승인 2020.02.11  10:38:36

공유
default_news_ad1
   
▲ (JTBC 캡처)

[Y사이드저널 국용진 기자]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28번째 확진 환자가 추가 발생했다. 이 28번째 코로나 환자는 3번째 환자의 지인으로 현재 명지병원에 격리 중이다.

질병관리본부 중앙방역대책본부는 2월11일 오전 9시 현재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진 환자가 1명 추가로 발생했다고 밝혔다. 이로써 국내 코로나 환자는 9일 27명에서 이틀 만에 28명으로 늘었다.

28번째 코로나 환자는 30세 중국인 여성으로 지난달 26일 확진된 3번째 환자(54·남성·한국인)의 지인으로 자가격리 중 실시한 검사에서 양성이 확인돼 현재 국가지정 입원치료병상인 명지병원에서 격리 중이다.

3번째 환자는 중국 후베이성 우한시에서 거주하다가 1월20일 일시 귀국했고 당시엔 별다른 증상이 없었다. 이후 22일부터 열감, 오한 등 몸살기를 느껴 해열제를 복용했고 25일 간헐적 기침과 가래 증상이 발생해 1339로 신고했다.

관할 보건소 1차 조사 결과를 토대로 역학조사관이 조사대상 유증상자로 분류, 신고 당일 국가지정입원치료병상으로 격리 후 검사를 실시했고 26일 확진 환자로 확인됐다.

3번째 환자와의 접촉자 중 확진 환자가 나온 건 지난달 30일 확진된 6번째 환자(56·남성·한국인)에 이어 두 번째다. 앞서 6번째 환자는 가족인 아내(10번째)와 아들(11번째)도 추가로 확진된 바 있다.

이런 가운데 현재 신종코로나 확진 환자 28명 중 퇴원환자는 4명으로 늘었다.

확진 환자를 제외하고 3601명이 의사환자(의심환자)로 분류됐는데 865명은 검사 중이며 2736명은 검사 결과 음성이 나와 격리 해제됐다.

국용진 기자 ysidej@hanmail.net

<저작권자 © Y사이드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Y사이드저널은 시민들의 후원으로 운영됩니다 -> 응원하러가기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