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현직 국회의원 비위 의혹…경찰, 용인시청 압수수색

기사승인 2021.02.17  14:55:55

공유
default_news_ad1
   
 

[Y사이드저널 박상욱 기자] 경찰이 정찬민 국회의원(국민의힘)의 용인시장 시절 비위 의혹과 관련해 본격적인 수사에 나섰다.

경기남부지방경찰청 강력범죄수사대는 2월17일 오전부터 용인시청과 기흥구청 두 곳에 수사관을 급파해 압수수색을 벌이고 있다.

경찰은 정 의원이 시장 재직 시절인 지난 2014~2018년 기흥구 특정 토지를 시세보다 싸게 매입한 과정과 이후 이뤄진 도로 신설 등 개발계획 발표 등에 대한 자료를 확보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이날 압수수색은 용인시청과 구청 관련부서에서 진행되고 있으며 정 의원 신체나 휴대전화는 포함되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정찬민 의원은 토지를 사들인 뒤 도로 신설 계획이 발표돼 시세 차익을 봤고, 정 의원의 딸도 시세보다 싼 가격에 다른 토지를 매입했다는 의혹을 받고 있다.

박상욱 기자 ysidej@hanmail.net

<저작권자 © Y사이드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Y사이드저널은 시민들의 후원으로 운영됩니다 -> 응원하러가기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