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임태희 교육감 “경기교육은 자신만의 길을 만드는 교육” [경기도교육청]

기사승인 2024.05.23  15:47:51

공유
default_news_ad1
   
▲ ‘제24회 경기도 상업교육 페스티벌’이 열렸다. 사진은 23일, 경기국제통상고에서 열린 페스티벌 참석자들이 테이프 커팅을 하고 있다. (경기도교육청 제공)

“자신만의 길을 만드는 교육이 중요합니다”

[Y사이드저널 국용진 기자] 임태희 경기교육감이 오늘(5월23일) 열린 ‘제24회 경기도 상업교육 페스티벌’에서 이렇게 강조했다. 임태희 교육감은 “학생 스스로 확고한 생각을 갖고 노력할 수 있도록 가르치는 게 경기교육의 궁극적 목적이 돼야 한다”고 힘줘 말했다.

경기도교육청에 따르면, 경기 상업교육 페스티벌은 상업정보 분야의 미래 인재 육성과 상업교육 경쟁력 강화를 위한 축제다. 2001년부터 도내 8개 지역(부천·안양·성남·수원·고양·광주(하남)·안산·오산)에서 매년 돌아가며 열리고 있다.

 

   
▲ 행사 참가 학생, 관계자들과 기념사진을 찍고 있는 임태희 교육감. (경기도교육청 제공)

당일 경기국제통상고(교장 김상백)에서 열린 개회식엔 임태희 교육감과 김송미 제2부교육감, 경기도의회 황진희 교육기획위원장과 장윤정 도의원, 그리고 25개 교육지원청 교육장, 참가학교 교장과 지도교사, 관내 중학교 교장 등 200여명이 참석했다.

대회는 경진과 경연 분야로 나눠 진행됐다. 경진 분야는 정통 상업 분야인 ‘회계실무’를 포함해 13개 종목을, 경연 분야는 ‘내일을 향한 우리들의 열정 시간’을 포함해 5개 종목에서 학생들이 재능을 뽐냈다.

 

   
▲ (경기도교육청 제공)

경기국제통상고(1경진장)와 부천정보산업고(2경진장)에서 열린 대회에선 도내 49개 상업계고에서 700여명의 학생이 참가해 분야별로 갈고닦은 기량을 겨뤘다.

특히, 올해 축제는 부천시 진로박람회와 함께 열려 전국 최초로 직업교육과 진로교육을 연계해 운영됐다. 관내 중학교 학생을 대상으로 다양한 진로 탐색과 체험 기회도 제공돼 행사의 취지를 더했다.

입상자에겐 오는 10월 제주특별자치도에서 개최되는 제4회 전국 상업경진대회에 경기도 대표 출전 자격이 주어진다.

 

   
▲ 축사하는 임태희 교육감. (경기도교육청 제공)

임태희 교육감은 축사에서 “‘직’이란 자리에 집착하면 일이 없어질 가능성이 크고, ‘업’(일)에 집중하는 사람에겐 직이 따라오는 경우가 많다”면서 “직업계고 학생들이 직장을 목표로 교육을 받을 것인가, 또 업을 목표로 교육을 받을 것인가를 명확하게 교육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오늘 방명록에 ‘경기교육, 자신만의 길을 만드는 교육’이라고 썼다”며 “학생들이 내가 가고자 하는 길이 무엇인지, 그 길을 위해 어떤 자세로 준비하고 역량을 쌓을지 확고한 생각을 갖고 노력할 수 있도록 가르치는 게 우리 교육의 궁극적 목적이 돼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국용진 기자 ysidej@hanmail.net

<저작권자 © Y사이드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Y사이드저널은 시민들의 후원으로 운영됩니다 -> 응원하러가기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